여든네번째 편지 (9월의 소식)

“너희가 늙어도 나는 여전히 너를 품에 안고 너희가 백발이 돼도 여전히 너희 편을 들어주겠다. 내가 만들었고 내가 감당하겠다. 내가 편을 들어주고 내가 구해 내겠다.” (이사야 46:4)

letter84.jpg

<일본 시미즈 샤론교회 식구들과 함께>

개인소식

제이 머씨~~^^ 주의 이름으로 문안 합니다.^^ 어느덧 9월 입니다. 시간도 지나고 날짜도 가지만 저만 멈춰 서 있는 느낌입니다. 여전히 기다리고 또… 기다리고 있습니다.

<아내의 일정>

  • 8/10~12 광정교회 국내 아웃리치

  • 8/13~20 홋가이도 시미즈 비자여행

  • 8/19 시미즈 샤론교회 주일 설교

  • 8/28~29 TIM 팀 빌딩 훈련

  • 9/6 OCC 공동체 개강예배

  • 9/15 한국 내 인도 선교사 모임

  • 9/18 시카고 출국

아내는 한국에서 본부사역과 팀 빌딩 훈련을 마치고 9월 6일 인도로 들어가려 했지만 본부에서는 혼자 인도에 들어가는 것을 반대 하셔서 9월 18일 다시 시카고로 들어옵니다. 제 시민권이 언제 나올지 모르기 때문에 무작정 기다리는 것이 정말 힘이 듭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시간을 힘겹게 보내는 것이 아니라 안식년 기간을 더 연장시켜주신 하나님 아버지의 뜻을 발견하고 안식하며 누릴 수 있는 기간이 되길 바랍니다.

<인도소식>

계속적으로 인도에서는 좋지 않은 소식들이 전해져 옵니다. 지난달에는 인도에 파송 된지 10년차된 TIM의 한 선교사님이 또 추방을 당하셨고, 저희와 함께 델리에서 사역하시는 한 선생님께서 비자를 거부 당했습니다. 유독 한국 선ㄱ사님들에 대한 비자가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또한 고빨뿌르 교회 사역자인 ‘아닐’에게 서도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져 왔습니다.

<고빨뿌르 교회>

그동안 사역하며 착실히 저축도 하며 살다가 3개월전에 집을 장만했습니다. 은행에서 대출도 받고 결혼 예물도 팔아 어렵게 집을 장만했는데 이사를 하고 보니 큰 어려움이 생겼습니다.

소식을 자세히 들어보니 이렇습니다. 건물을 건축한 건물주가 1, 2층은 허가를 받아서 지었는데 그 후 3,4층을 불법으로 증축했다고 합니다. 그 건물이 이웃 건물과 붙여 지으면서 한쪽 벽은 제대로 쌓고 다른 쪽 벽은 이웃 건물의 벽을 그대로 이용해서 지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건물 전체가 불법화 된 거랍니다. 그 건물에 아닐 가족을 포함해서 기독교 3가정이 이사오자 동네 무슬림들이 돌변한 거랍니다. 그건물이 증축 된지 2~3년이 지나도록 가만히 있다가 이 건물에 크리스천들이 들어오니까 벽을 부수고 마을에서 떠나라고 사람들이 몰려 온다고 합니다.

아닐 집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무슬림들이 자꾸 민원을 넣으면 관청에서 나와서 집을 철거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가장 선한 방법으로 해결될수 있도록 기도 부탁합니다. 지금 현재 아닐 가족은 교회 사무실에서 지내고 있습니다.

 (허물어진 아닐 집)

(허물어진 아닐 집)

<비졸리 가정교회>

비졸리의 현지 사역자인 사무엘은 많은 분들의 기도와 후원으로 3일 전에 이사했습니다. 장소는 전에 살던 곳으로부터 북쪽으로 약 30 km 떨어진 매라뜨라는 곳입니다. 비졸리 보다는 큰 도시이지만 그곳에서 다시 힘을 얻어 하나님의 사역을 잘 감당 할 수 있도록… 그리고 용기 잃지 않도록 기도 부탁합니다.

letter84-2.jpg

<바라나시 가정교회>

바라나시지역의 가정 교회는 여전히 잘 성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곳도 언제 위험에 처해질지 모릅니다. 항상 하나님께서 보호 하시도록 기도 부탁합니다.

 (바라나시 지역 간자리 가정교회)

(바라나시 지역 간자리 가정교회)

<감사합니다^^>

  1. 시카고 갈보리교회가 새로운 후원교회가 되게 하심을 감사 드립니다.

  2. 시민권이 나오지 않아 오랜 기다림의 시간을 허락하신 것도 감사하게 하소서. 시민권이 잘 나오게 하실 것을 바라보며 감사를 드립니다.

  3. 아내가 OCC 공동체와 함께 광정 교회 아웃리치를 잘 다녀오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4. 아내가 일본 시미즈 샤론교회에 가서 비자여행을 잘 마치고 돌아 오게 하심을 감사 드립니다.

  5. 아내가 8/28~29 TIM본부의 팀 빌딩 훈련을 잘 받고 오게 하심을 감사 드립니다.

  6. 아내가 9/18 시카고로 오게 하심 감사합니다.

  7. 비졸리 아비나브 가족을 안전하게 지켜주신 것을 감사합니다.

<ㄱ도 제목>

  1. 델리 사역자 아닐 가족 집이 무허가 건물이 되어 200여명의 모슬렘들이 몰려와서 집 벽을 부수었다고 합니다. 집이 헐리지 않고 문제가 잘 해결되도록.

  2. 비졸리 사역자 아비나브 가족이 새로운 사역지인 매라뜨로 이사를 하였습니다. 새로운 곳에서 새힘을 얻어 하나님의 사역을 잘 감당하길… 그리고 계속적으로 좋은 동역이 이루어 지길.

  3. 시민권이 거부되어 이의 신청을 하고 공청회 날짜를 기다리는 중입니다. 인내하며 기다림으로 이 시간을 잘 보낼 수 있길. 속히 날짜가 잡히고 시민권이 나와서 인도로 돌아갈 수 있게 되길.

  4. 수술한 병원비가 의료보험으로 커버가 안됩니다. 병원 소셜 워커를 만나서 병원비를 매달 조금씩 지급하는 플랜이 병원과 잘 딜이 되도록.

  5. 비자가 거부된 저희 팀의 안나샘의 평안을 위해서… 그리고 입국 가능한 다른 비자를 잘 받을수 있도록…

  6. 9/18일 시카고로 돌아오는 아내와 시민권을 기다리는 이 시간도 하나님 안에서 저와 아내가 안식할 수 있는 시간되길.

  7. 하나님께서 주신 기다림의 시간(시민권)의 의미가 무엇인지 깨달아 알도록.

여든세번째 편지 (8월의 소식)

"그날에 사람들은 그들을 만드신 분을 바라보고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께 눈을 맞출 것이다. 자기들이 손으로 만든 제단은 바라보지 않고 자기 손가락으로 만든 아세라 상이나 태양 기둥은 쳐다보지 않을 것이다." (이사야 17:7~8)

 &lt;아웃리치 준비와 성찬식&gt;

<아웃리치 준비와 성찬식>

<개인소식>

  • 7/6, 8 네이퍼빌 온누리교회 예배 인도
  • 7/11 갈보리교회 수요 예배 설교
  • 7/11 네이퍼빌 온누리교회 새벽 예배 설교
  • 7/13 네이퍼빌 온누리교회 금요 예배 인도
  • 7/21 네이퍼빌 온누리교회 새벽 예배 설교
  • 7/22 다운타운 온누리교회 주일 설교
  • 7/29 노스 시카고 온누리교회 주일 설교
  • 8/5 노스 시카고 온누리교회 주일 설교
  • 8/10 네이퍼빌 온누리교회 금요 예배 인도
  • 8/7, 14, 21 다운타운 온누리교회 일대일 양육자 훈련

제이 머씨~~^^
피조물이 창조주의 뜻이나 계획을 안다는 것이 가능한건지... 이것이다 싶으면 아닌 것 같고... 또 이건가 하면 아니고... 요즘 묵상중인 내용입니다. ^^
열심히 하나님께서 무엇 때문에 이곳에 오래 두시는지 찾고 있는 중입니다.

아내는 한국에서 잘 지내고 있습니다. 8월 10~12 일간은 OCC 공동체와 함께 국내 아웃리치를 떠납니다. 속초에 있는 광정교회로 갑니다. 이 기간 동안 공동체 식구들과 좋은 교제가 있게 하시고 뜻 깊은 아웃리치 기간이 되길 바랍니다. 13~20일 까지는 비자 여행으로 삿뽀로 시미즈에 김재란 선ㄱ사님을 방문합니다. 이 기간 동안 즐거운 여행이 되게 하시고 무엇보다 재란 선생님과 좋은 만남의 교제와 쉼의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

[인도소식]

<고빨뿌르 교회>
이번 고빨뿌르 소식은 생략합니다.
어려움 속에서도 잘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

<비졸리 가정교회>
비졸리에서 계속적으로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옵니다. 이번에는 힌두 과격분자들 40~45명이 아비나브 아버지 교회에 와서 죽이겠다고 폭력을 행사했다고 합니다. 절실한 기도가 필요합니다. 비졸리에서 온 편지를 전합니다.
“내가 형제에게 말하지 못한 것이 있습니다. 나와 나의 가족들이 12일 동안 공격을 당하고 있습니다. 힌두 사람들이 우리 가족을 죽이려고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7월 20일 나와 우리 가족을 다시 공격해 왔습니다. 그 날 많은 사람들이 보고 있으면서도 아무도 우리를 도와주지 않았습니다. 40~45명의 힌두 사람들이 우리를 둘러싸고 우리를 죽이려고 공격해왔습니다. 그리고 나는 그들에게 많이 맞았습니다. 그런데 아무도 우리를 도와주지 않았습니다. 나는 어떻게 표현할 수 없을 만큼 너무 많이 아팠습니다. 우리가 죽지 않기 위해서는 교회를 떠나야 할 것 같습니다. 오늘까지 우리는 이 사실을 아무 한데도 말하지 않았습니다. 힌두 사람들이 한달 전부터 우리 가족을 죽이려는 계획을 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형제여 우리에게 이제 다른 길은 없는 것 같습니다. 우리는 교회를 떠나야만 합니다.”
비졸리 사역자 아비나브 가족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아비나브 아버지는 목사로서 사역을 하며 주중에는 기독교 영어 초등학교를 하고 있습니다. 힌두 과격분자들이 가족을 죽이려고 계획하고 있어서 그 곳을 떠나야만 한다고 합니다. 인도 중앙 수사국(CBI)에서 더 이상 안전을 보장 할 수 없으니 50일 이내에 마을을 떠나라는 통보를 받은 상태입니다. 50년을 넘게 살아온 고향과 30년 가까이 사역했던 교회, 150여명의 아이들 그리고 이제 막 자라기 시작한 가정교회들을 두고 떠나야 합니다. 새로운 거처와 사역지를 잘 찾을 수 있길 기도해 주십시오. 또 새로운 곳에 정착하기 위해서는 많은 비용이 필요 합니다. 그들의 마음을 위로하시고 필요한 모든 비용이 충당되도록 기도 부탁합니다.

 (현지 신문에 기재된 비졸리 상황, 사진은 사무엘)

(현지 신문에 기재된 비졸리 상황, 사진은 사무엘)

<바라나시 가정교회>
사역자 까믈레쉬의 결혼식이 신부 친척의 갑작스런 죽음으로 잠시 미루어졌습니다.
하지만 열심히 가정교회를 섬기며 사역하고 있습니다. 룹잔뿌르라는 마을에 새롭게 가정교회를 개척하여 예배가 시작되었습니다. 하나님 안에서 말씀 안에서 잘 성장하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그리고 사역자 까믈레쉬의 결혼을 위해서...

 (바라나시 룹짠드뿌르 가정교회)

(바라나시 룹짠드뿌르 가정교회)

<감사합니다^^>

  1. 비졸리 아비나브 가족이 핍박 가운데도 많이 다치지 않고 잘 견디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아비나브 가족에게 최선의 거처를 마련해 주실 것을 기대하며 감사합니다.
  2. 시민권이 나오지 않아 오랜 기다림의 시간을 허락하신 것도 감사하게 하소서. 시민권이 잘 나오게 하실 것을 바라보며 감사를 드립니다.
  3. 아내가 한국에서 혼자도 잘 지내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광정교회 아웃리치와 비자여행을 잘 할 수 있게 하실 것을 바라며 감사합니다.
  4. 위튼 선교사 아파트를 렌트해서 지낼 수 있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5. 딸 유라가 학교 선생님들과 과테말라 여행을 즐겁게 다녀오게 하신 것을 감사합니다.

<ㄱ도 제목>

  1. 비졸리 교회 아비나브 가족이 힌두 인들의 핍박으로 새로운 거처를 찾아야 합니다. 새로운 사역지로 인도함 받을 수 있길, 우리와 함께 사역할 수 있는 길이 열리길.
  2. 비졸리 지역의 7개 가정교회를 위해서... 고난과 환란 속에서도 흔들리지 않고 어렵게 간직한 예수를 잃지 않기를... 모든 가정의 안전을 지켜주시기를...
  3. 시민권이 거부되어 이의 신청을 하고 공청회 날짜를 기다리는 중입니다. 잘 인내하며 기다림으로 이 기간 동안 하나님과 더욱 친밀해지길...
  4. 병원비가 의료보험으로 커버가 안됩니다. 병원 소셜 워커를 만나서 병원비를 매달 조금씩 지급하는 플랜이 병원과 잘 딜이 되도록.
  5. 아내가 8/10~12일 속초 광정 교회로 OCC 공동체와 함께 국내 아웃리치 떠납니다. 그 기간 동안 공동체 사람들과 아름다운 교제의 시간이 되길.
  6. 아내가 8/13~20일 삿뽀로의 시미즈로 비자 여행을 갑니다. 기간 동안 김재란 선생님과 좋은 교제가 있게 하시고 좋은 쉼의 기간이 되도록.
  7. 하나님께서 주신 기다림의 시간(시민권)의 의미가 무엇인지 깨달아 알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