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흔네번째 편지 (11월의 소식)

"여러분은 하나님께로 나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사람들입니다. 예수는 하나님께로부터 와서 우리에게 지혜와 의와 거룩함과 구속함이 되셨습니다."  (고린도전서 1:30a)

<병원에서 수술 후: 퇴원 전 날이 딸아이 생일 ^^>

<병원에서 수술 후: 퇴원 전 날이 딸아이 생일 ^^>

<남편이 수술을 하게 되어 대신 글을 씁니다.>

인도에서 사역하는 4년차부터 남편이 발이 많이 붓고 걸으면 가슴이 답답하고 아프다고 말하여 병원에 가보길 권했지만 한국에 가서 가보겠다고 차일피일 미루었습니다. 거의 2년 간을 그렇게 아프다가도 멀쩡해지니 병원에 가지 않았는데 안ㅅ년 미국에 와서 더 아파져서 병원에 가게 되었습니다.

무조건 응급실에 들어가라는 의사의 권고를 받고도 3주 동안 잡혀있는 일정을 다 마칠 때까지 기다렸다가 마지막 설교를 마치고, 주일날 병원에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결과는 심장에 들어가는 혈관 5개가 막혀서 가슴을 오픈 하는 대 수술을 받아야 했습니다. 그 중 한 혈관은 99%가 막혀있었습니다. 다리 혈관을 잘라서 막힌 혈관을 대체 하는 6시간 수술이었습니다.

지금은 수술이 잘 되어 퇴원해서 집에서 요양 중에 있습니다. 집에 오니 병원에서 보다 더 아파하고 통증으로 마음도 우울하며 잠도 깊이 자지 못합니다. 6주간의 회복기간이 필요하다 하는데 이 시간을 잘 견디고 주님 앞에서 홀로 있는 깊은 시간을 갖기를 원합니다.

말씀처럼 지금의 상황 속에서 자족하는 훈련을 하며 더욱더 감사와 말씀과 기도의 시간으로 저희 두 부부가 나아가길 기도합니다. 몸과 마음이 건강하게 2기 사역을 잘 준비하는 시간이 되길 기도합니다.

많은 병원비로 메디케이드라는 저소득층 보험을 신청하는 과정에 있습니다. 잘 신청이 되어 저희 두 부부의 병원비가 잘 해결되길 기도해 주세요.

현재 시민권은 신청자가 아주 많아져서 10개월에서 12개월이 걸린다고 합니다. 그리하여 비자와 건강의 이유로 저희 일정에 차질이 생겨서 인도에 4월이나 들어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1. 남편이 좋은 의사 선생님 만나서 수술 잘 받고 회복 중에 있음을 감사. 가장 적절한 시간에 가장 좋은 심장 병원에서 수술 받게 하심을 감사. 이전 보다 더 건강하게 치유하실 주님께 감사합니다.
  2. 안식년 저희 두 부부의 아픈 것을 통해 주님께 더 가까이 나가게 하심을 감사. 자족의 기쁨을 찾게 하시고 연습시키시니 감사합니다.
  3. 딸이 결혼생활에 잘 적응하고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니 감사. 주님께서 때가 되어 이 가정을 더 아름답게 사용 하실 것을 바라보며 감사.
  4. 고빨뿌르교회가 현지 선생님들과 현지 사역자에 의해 잘 되어가게 하심을 감사 드립니다.
  5. 가장 적절한 시간에 시민권 받게 하실 것을 감사. 우리의 모든 시간과 일정을 주관하실 주님께 감사.
  6. 메디케이드도 잘 받아 병원비가 해결 받게 하실 것을 믿음으로 바라보며 또 감사.
  7. 새로운 후원자를 만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ㄱ도 제목>

  1. 남편이 심장 혈관 오픈 수술 잘 받게 하심을 감사드립니다. 이식한 5개 혈관 모두 건강하게 잘 활동하여 이전보다 더욱 건강하게 사역할 수 있기를.
  2. 아내 조이 샘도 계속적인 상담과 약물치료를 잘 받고 깨끗하게 회복되어 선교지로 돌아가길.
  3. 시민권 인터뷰 날짜가 아직도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주님의 가장 적절한 타임에 나와서 시민권 받고 인도 10년 여행 비자를 잘 받을 수 있기를.
  4. 결혼한 딸 쎄라가 고등학교 선생님 일을 재미있고 의미 있게 할 수 있길. 학부모님들과 동료 선생님들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길. 행복한 결혼 생활 되길.
  5. 남편과 저의 병원비 비가 아주 많이 나왔는데 병원비가 잘 해결되도록. 메디케이드가 잘 신청되어서 병원비가 해결 될수 있게 되길.
  6. 고빨뿌르 교회 청소년 제자 훈련과 주일학교 어른 예배에 성령의 기름부으심이 넘칠 수 있길. 사역하는 제니, 안나, 데니엘, 수만, 아닐이 하나가 되어 사역을 잘 감당하도록.